삼성전자, 독자 스마트폰 OS '바다' 발표

이호수 부사장 "개발자 위한 다양한 지원책 펼칠 것"


삼성전자가 독자 스마트폰 플랫폼을 공개하며 본격적인 스마트폰 대중화 시대를 위한 행보에 나선다.

삼성전자는 8일(현지시각) 영국 런던에서 열린 독자 스마트폰 플랫폼 '바다 ' 런칭 행사에서 바다의 세부 내용을 발표하고 소프트웨어 개발 도구인 '바다 SDK'를 파트너들에게 공개했다.

'모바일 산업의 새로운 물결'이라는 테마로 열린 이번 행사는 트위터, EA모바일, 캡콤 등 주요 콘텐츠 협력사, 개발자, 현지 주요 언론 등 300명 이상이 참석해 바다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바다는 다양한 애플리케이션 지원을 위해 최신 스마트폰 기능을 집약한 플랫폼으로 삼성 휴대폰의 첨단 기능과 만나 이제껏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스마트폰 경험을 제공한다.

바다의 가장 큰 특징은 SNS, LBS, 커머스 서비스 등 다양한 서비스를 서로 접목하여 새로운 서비스 개발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예를 들어 휴대폰에 탑재된 지도를 통해 친구의 위치를 찾은 후 주변 정보를 볼 수 있으며 친구와 함께 게임을 하며 게임 중 아이템도 구매할 수 있다.

통화, 메시지 전송, 주소록 등 휴대폰의 다양한 기능을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개방, 휴대폰 UI와 밀접하게 연동되는 애플리케이션 개발을 가능하게 한다.

또한 웹 및 플래쉬 기반 애플리케이션을 지원하여 웹 및 플래시 개발자의 바다 애플리케이션 개발을 최대한 용이하게 했다.

삼성 풀터치폰 UI인 터치위즈 기반의 차세대 스마트폰 UI를 탑재해 쉽고 직관적인 사용자 환경을 제공하며 햅틱, 가속센서 등 각종 첨단 센서 지원과 얼굴인식, 동작인식 등 다양한 입력 인터페이스를 통한 혁신적인 사용성을 구현했다.

삼성전자 미디어솔루션센터 이호수 부사장은 "이번 바다 공개로 삼성전자는 보다 많은 전 세계 휴대폰 사용자들에게 스마트폰 경험을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면서 "향후 바다 개발자를 위한 다양한 지원책을 아낌없이 펼쳐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이번 바다 공개와 함께 총상금 270만 달러의 개발자 콘테스트를 진행할 예정이며 서울, 런던, 샌프란시스코 등 세계 주요 도시를 돌며 삼성 바다 플랫폼을 설명하는 '바다 글로벌 개발자 데이'를 개최하는 등 바다 알리기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또한 8일 오픈하는 개발자 사이트(developer.bada.com)를 통해 개발자 지원정책도 계속 펼쳐 나갈 계획이다.

명진규기자 almach@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