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도비, MS오피스·구글독스에 도전장


어도비가 온라인 문서작업 서비스 아크로뱃닷컴(Acrobat.com) 정식서비스를 개시했다고 외신들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마이크로소프트(MS)가 'MS오피스'로 장악하고 있는 문서작업 솔루션 시장에 구글독스 등에 이어 도전장을 던진 셈이다. 구글독스는 사용자가 온라인에 접속해 워드 등의 문서작업을 할 수 있게 해주는 서비스다.

아크로뱃닷컴은 '버즈워드'라는 워드 프로세서와 프리젠테이션 작업 툴을 제공하며, 사용자가 제작한 문서들을 MS워드, HTML, PDF 등 다양한 형태로 전환할 수 있다.

협업을 위한 문서 공유 기능도 제공한다. 기본 서비스는 월 14.99달러나 연 149달러며, 프리미엄 서비스는 월 39달러나 연 399달러의 회원제로 운영된다.

어도비는 사용자들이 아크로뱃닷컴을 스마트폰에서도 사용할 수 있게 하고, 협업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문서 공유 및 업데이트 기능에 소셜 네트워킹 방식을 적용할 계획이다.

또 오프라인에서 사용되는 어도비의 다른 소프트웨어들 및 MS아웃룩 등과도 연동되도록 할 방침이다.

아크로뱃닷컴의 가세로 MS는 물론, 구글독스나 조호 등 또 다른 온라인 서비스와의 경쟁도 치열해질 전망.

하지만 어도비의 '크리에이티브' 제품군을 사용하고 있는 기업 고객들에게는 매력적인 솔루션이 될 것이라는 설명이다.

특히 어도비 솔루션을 사용하는 그래픽 디자이너나 사진작업 담당자들에게 친숙할 것이라는 게 업계의 관측이다.

강현주기자 jjo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