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식 LG파워콤 사장 "경쟁력 강화를 통해 재도약해야"


이정식 LG파워콤 사장은 2일 시무식에서 "위기 속 기회요인을 찾아 올해는 경쟁력 강화를 통해 새롭게 재도약하는 한 해가 되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사장은 "세계적인 불황의 여파로 경영환경이 어려워지고 경쟁 기업들도 지속적인 내부혁신을 통해 효율성을 높여나가고 있다"며 "그러나 위기란 위험과 기회를 동시에 내포하고 있는 것이므로 위기 속 기회요인을 찾고 혁신을 통해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LG파워콤은 올해 ▲상품구조 혁신을 통한 고객가치 차별화 ▲사업의 구조적 효율성 제고 ▲조직 역량 강화 등 3대 핵심 과제를 제시하고 적극적이고 혁신적인 활동에 주력할 계획이다.

이 사장은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고객만족을 높여 한단계 도약하는 해가 되도록 해야 한다"고 독려했다.

강호성기자 chaosing@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