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위드, 통합인증 중계 플랫폼 '애니사인 라이트 플러스' 출시


기업·공공·금융기관 대상…공동·간편인증서 서비스 지원

[아이뉴스24 최은정 기자] 한컴위드(대표 김현수, 홍승필)가 공동·간편인증서를 지원하는 통합 인증 중계 플랫폼 '애니사인 라이트 플러스'를 출시했다.

한글과컴퓨터그룹 계열사인 한컴위드는 11일 공동인증서와 간편인증서를 모두 지원하는 인증 중계 플랫폼인 애니사인 라이트 플러스를 공개했다.

애니사인 라이트 플러스는 고객들에게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나 공공·금융기관 등을 지원하기 위해 개발됐다. 이용자는 PC·모바일 환경에서 별도 프로그램 설치 없이 로그인만 하면 사용할 수 있다.

애니사인 라이트 플러스 개념도 [사진=한컴위드]

이번 제품은 NPKI, GPKI, EPKI, MPKI 형식의 공동·금융인증서와 네이버나 카카오페이, 페이코(PAYCO), 패스(PASS), 토스(TOSS) 등 민간에서 제공하는 간편인증서를 지원한다. 다양한 인증 방식에 대해 표준화된 인터페이스를 제공하고, 맞춤형 간편 인증 수단 설정이 가능하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기존 웹기반 인증 솔루션인 '애니사인 라이트'를 이용하는 고객들은 제품 업그레이드를 통해 이번 신규 제품을 사용할 수 있다. 회사 측은 제품 출시 기념으로 이달 말까지 무상 업그레이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홍승필 한컴위드 대표는 "인증환경 변화에 맞춰 사설인증 시장에 선제적으로 대응해왔다"며 "고객사들의 IT환경을 고려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 차세대 인증 시장을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은정 기자(ejc@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