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멘즈콰이어 열두번째도 폭발한다…팝송·뮤지컬·대중가요·오페라 등 선사


8월11일 예술의전당 콘서트…최정상 남성 아티스트들의 합창 매력 선보여

[아이뉴스24 민병무 기자] 국내외에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한국의 대표적인 성악가 모임 ‘더 멘즈 콰이어(The Men’s Choir)’의 제12회 정기연주회가 8월 11일(화) 오후 7시30분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린다.

폭발적인 열정과 역동적인 에너지를 선사하는 더 멘즈 콰이어는 한국 성악 문화의 위상을 높이고 세계적인 남성합창단을 만든다는 목표로 2008년 3월 창단했다.

한국의 대표적인 성악가 모임 ‘더 멘즈 콰이어(The Men’s Choir)’의 제12회 정기연주회가 8월 11일(화) 오후 7시30분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린다.

그해 7월 창단 연주회를 시작으로 수차례 정기연주회를 개최하고 있으며 그밖에도 다양한 기획 연주회와 찾아가는 음악회 등을 진행하고 있다.

배우 서태화가 사회자로 함께하는 이번 콘서트에서는 팝음악과 뮤지컬 넘버, 대중가요, 오페라 등 다양하고 익숙한 멜로디의 음악을 전달한다. 또한 구노, 번스타인, 로시니 등 정통 클래식 작곡가들의 작품도 선사한다.

정형국(더멘즈콰이어 단장)이 지휘를 맡고, 강은경·서민기·김유경·이인숙이 피아노 반주로 호흡을 맞춘다. 또 스페셜 게스트로 소프라노 박찬미·성준·이주혜, 피아니스트 이정윤·장은제·김성은·김진석 등이 출연한다.

티켓은 3만~12만원이며, 예술의전당·인터파크티켓 사이트에서 예매 가능하다.

민병무 기자 min66@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