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비티, '2018 인도네시아 K-콘텐츠 엑스포' 참가

'라그나로크M' 필두로 동남아 시장 적극 공략 계획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그라비티는 '2018 인도네시아 K-콘텐츠 엑스포'에 참가했다고 10일 발표했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한 2018 인도네시아 K-콘텐츠 엑스포는 방송, 애니메이션, 캐릭터, VR·AR 등 국내 콘텐츠 기업의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을 위한 행사다. 지난 10월 4일부터 7일까지 나흘간 쉐라톤 그랑데 자카르타 호텔에서 열렸다.

그라비티는 게임, 만화, 문구 등을 주제로 인도네시아를 포함한 동남아시아 지역 기업들과 신규 사업 기회 모색 및 타진을 위해 비즈니스 미팅을 진행했다.

또한 4일에는 기타무라 요시노리 그라비티 COO가 참석해 현지 게임·IT 매체를 대상으로 미디어 대담회를 열어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을 비롯해 앞으로 선보일 게임에 대한 향후 서비스 계획을 알렸다.

인도네시아어가 포함된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 동남아시아판의 비공개테스트를 10월 개최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김진환 그라비티 사업총괄 이사는 "동남아시아 지역은 라그나로크 온라인, 라그나로크 저니, 포링의 역습, 라그나로크 러쉬 등 라그나로크 IP를 활용한 다양한 게임이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어 매우 중요한 지역"이라며 "HTML5 기술을 활용한 새로운 라그나로크 게임과 라그나로크 온라인 제로 등 앞으로 선보일 신작의 성공적인 서비스 준비 및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그라비티는 지난 9월 14일 라그나로크 러쉬를 인도네시아에 정식 출시해 구글플레이 최고 매출 3위를 기록한 바 있다.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은 동남아시아 사전예약 10일만에 80만명을 돌파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