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융합환경에서 정보보호 방안 논의"


KISA-정보보호학회, 2일 워크숍 개최

한국정보보호진흥원(KISA)이 2일 삼성동 섬유센터 17층에서 한국정보보호학회(학회장 이홍섭)와 공동으로 '정보보호의 현재와 미래를 위한 새로운 대응'을 주제로 워크숍을 개최한다.

이번 워크숍은 방송 통신 융합 환경에서 프라이버시 보호가 주요 이슈로 떠오른 가운데, 정보보호 전문가들이 모여 정보보호 발전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웹2.0, 아이디관리(IDM), IPTV 서비스, 사이버 모욕과 인터넷 명예훼손 등 다양한 분야의 정보보호 이슈를 짚어볼 예정이다.

황중연 KISA 원장은 "방송 통신 융합 환경에서는 프라이버시 보호를 비롯한 정보보호 중요성이 더욱 크다"며 "그 동안 정보보호가 시스템과 네트워크 위주의 개념이었다면, 방송통신융합 환경에서는 방송과 사이버 윤리 영역까지 모두 수용하는 정보보호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서소정기자 ssj6@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