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빗, 이스트게임즈와 NFT 마켓 업무협약 체결


다양한 게임 IP 활용한 NFT 출시…신작 게임 프로모션도 검토

[아이뉴스24 김태환 기자]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코빗이 이스트소프트의 게임 사업 전문 자회사 이스트게임즈와 대체불가토큰(NFT) 판매 제휴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19일 코빗에 따르면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이스트게임즈가 보유하고 있는 지식재산권(IP)을 코빗의 NFT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판매하기로 협의했다. NFT 콘텐츠 기획, 초기 출품작 민팅(인식값 부여)까지 양사가 충분히 협의해 진행하기로 했으며 NFT 제작, 판매는 코빗이 전담한다.

이스트게임즈는 전 세계 3천300만명의 이용자를 이끈 '카발 온라인'을 비롯, '카발2', '카발 모바일', '고양이 다방' 등 다양한 온라인, 모바일 게임을 국내외 시장에 선보여왔다. 특히 지난 2018년 모바일 펫 게임 '밀리언 키티'를 출시,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위·변조가 불가능한 고양이 IP를 선보이기도 했다.

코빗은 이스트게임즈의 게임 지식재산권(IP)를 활용한 NFT 작품을 소개할 예정이며, NFT 굿즈 상품도 선보일 예정이다.

오세진 코빗 대표는 "코빗 NFT 마켓에서 블록체인 게임을 선도하는 이스트게임즈의 IP를 소개할 수 있어 기쁘다"며 "오랜 팬층을 보유한 이스트게임즈의 다양한 IP와 코빗의 블록체인 기술력을 결합해 이용자들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는 NFT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코빗은 지난해 국내 최대 드라마 스튜디오인 스튜디오드래곤과 협업해 빈센조, 마인, 호텔 델루나와 같은 드라마 작품의 NFT를 발행해 고객들에게 판매했다.

/김태환 기자(kimthi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