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맵모빌리티, 서울용달협회와 화물차 전용 내비게이션 활성화


티맵의 화물차주 맞춤형 길안내 서비스 개선에 참여

[아이뉴스24 윤선훈 기자] 티맵모빌리티가 서울특별시개인(용달)화물자동차운송사업협회(서울용달협회)와 손을 맞잡았다.

티맵모빌리티는 서울용달협회와 '티맵(TMAP) 화물차 전용 내비게이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발표했다. 서울용달협회는 1970년 11월 설립돼 2만6천대 이상의 용달 회원을 보유하고 있다.

[사진=티맵모빌리티]

이번 MOU는 플랫폼사와 화물시장 이해관계자들이 협력해 상생의 초석을 마련했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는 평가다. 티맵모빌리티는 국내 화물 시장의 디지털화와 협회 회원들의 권익 향상을 도모하고, 협회는 지난해 말 출시된 티맵 화물차 전용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비롯해 향후 출시되는 상품들의 지속적인 개선과 확장에 협력하기로 했다.

티맵 화물차 전용 내비게이션은 전국 360만 화물차주의 맞춤형 길안내 서비스다. 화물차 제원의 높이, 중량제한에 따라 주행이 불가한 도로를 회피하고 안전한 경로를 지원함으로써 화물차 운전의 편의성과 운송 효율성을 높인다.

화물차주들이 자주 찾는 장소 정보(우대 주유소·휴게소)를 비롯해 실시간 교통정보·데이터 기반 경로가 제공된다. 또 요소수 거점 판매 주유소 정보 제공 등 화물차주들의 편의를 고려한 서비스 혜택 범위를 점차 넓혀갈 계획이다.

양성우 티맵모빌리티 MOD 담당은 "모빌리티 시장 내 다양한 영역에서 디지털화가 이뤄지며 업무 효율이 개선되고 있으나, 기존 시장의 특성을 무시하고 이해관계자와의 교감이 부족한 상태에서 무리한 사업 추진 시 갈등이 유발되는 사례도 있다"며 "티맵모빌리티는 업의 특성을 존중하고 이해관계자들과 동반 성장을 추구하며 화물사업의 디지털화와 플랫폼화를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윤선훈 기자(krel@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