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리그 단일 경기사용구 2차 수시 검사 '이상무'


[아이뉴스24 류한준 기자]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최근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단일 경기사용구에 대한 검사를 진행했다. KBO는 "2차 수시검사 결과를 이상을 발견하지 못했다"고 19일 밝혔다.

KBO는 이번 검사를 위해 KBO리그 단일 경기사용구 제작사인 ㈜스카이라인스포츠를 통해 경기구 'AAK-100' 샘플 3타를 무작위로 수거했다.

KBO는 지난 13일부터 16일까지 국민체육진흥공단(KSPO) 한국스포츠개발원 스포츠용품 시험소에 검사를 의뢰해 진행됐다.

KBO는 19일 KBO리그 단일 경기사용구 2차 수시 검사 결과를 발표했다. KBO는 경기구는 모두 합격 기준을 통과했다고 발표했다. [사진=아이뉴스24 포토 DB]

KBO는 "검사 결과 모든 샘플이 합격 기준을 충족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알렸다.

/류한준 기자(hantaeng@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