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온라인 요금제 할인…"자급제 공략"


39세 이하 고객 기존 요금제 대비 최대 42% 저렴

[아이뉴스24 심지혜 기자] LG유플러스가 온라인 전용 요금제 할인 이벤트로 자급제 단말 구매 고객 공략에 나선다.

LG유플러스가 공식 온라인몰 유샵에서 10월 31일까지 ‘다이렉트 요금제’ 2종 요금 할인 혜택과 함께 유심을 신규 개통하는 고객에게 혜택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사진=LGU+]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공식 온라인몰 유샵에서 10월 31일까지 다이렉트 요금제 할인 혜택과 함께 가입 고객에게 풍성한 혜택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10일 발표했다.

다이렉트 요금제는 유샵을 통해 제공하는 온라인 전용 요금제다. 결합·약정 등 복잡한 조건을 원하지 않는 고객을 위해 요금제의 부가 서비스를 걷어내고 가격은 기존 요금제 대비 최대 35% 저렴한 것이 특징이다.

요금제는 '5G 다이렉트 65∙51∙37.5', 'LTE 다이렉트 45' 등 총 4종이다.

먼저 유샵은 10월 말까지 만 39세 이하 고객을 대상으로 다이렉트 요금제를 할인해 준다.

대상 요금제는 '5G 다이렉트 51(월 5만1천원, VAT 포함)'과 'LTE다이렉트 45(월 4만5천원)'이며, 각각 5%, 12% 할인된 4만8천500원, 3만9천700원에 제공한다.

다이렉트 요금제가 기존 요금제 대비 최대 35% 저렴한 것을 고려하면, 'LTE 다이렉트 45'는 최대 42%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같은 기간 다이렉트 요금제 4종 중 1종으로 개통하는 모든 고객에게는 GS25 1만원 상품권을 24개월간 매월 증정한다.

네이버, 마켓컬리 등 8곳의 제휴사에서 사용가능한 할인쿠폰을 24개월간 매월 최대 3천원씩 지급하는 기존 비대면 제휴 혜택 '쇼핑쿠폰팩'도 동일하게 지급한다. 고객은 2년간 GS25 24만원, 쇼핑쿠폰팩 최대 7만2천원을 포함해 총 31만2천원의 제휴혜택을 제공받는 셈이다.

이와 별도로 다이렉트 요금제 해당 요금제를 14일 이상 유지한 고객 전원에게 커피교환권을 제공하고, 내년 1월 31일까지 요금제를 유지한 고객을 대상으로 10명을 추첨해 삼성전자 갤럭시 Z폴드3도 증정한다.

김남수 LG유플러스 디지털사업담당(상무) "합리적인 소비생활을 추구하는 고객이 늘어나며 자급제폰 시장도 함께 확대되고 있는 시장 상황을 고려해, 무약정 자급제폰에 특화된 요금제 등 이들에게 꼭 맞는 혜택을 제공하고자 이번 프로모션을 기획했다"고 말했다.

/심지혜 기자(sj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