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전국미아찾기모임' 운영비 마련 모금 진행


다음커뮤니케이션(www.daum.net)은 자금난으로 해체 위기에 처한 사단법인 전국미아·실종가족찾기시민의모임(이하 시민의 모임)의 운영을 유지하고 이 모임이 매년 진행하던 '개구리 소년 추모행사' 비용 마련을 위한 희망모금을 16일까지 진행한다.

시민의 모임(www.182.or.kr)은 지난 1991년 대구 개구리 소년 찾아주기 대책위원회를 시작으로 구성된 잃어버린 가족을 찾아주는 대표 기관이다. 2002년 개구리소년 합동 위령제, 2004년 개구리소년 합동 장례식을 주관했고 이후 매년 3월 개구리소년 추모행사를 진행해오다 올해는 재정난으로 추모행사를 진행하지 못했다.

이에 한 네티즌(ID '환한그림자')이 다음 희망모금에 사연을 올려 현재 이 모임의 해체를 막기 위한 모금이 진행 중이다. 오는 16일까지 300만 원을 목표로 진행되는 이 모금은 9일 현재 목표 금액의 43%인 약 131만 원이 모금됐다.

다음 육심나 사회공헌팀장은 "이번 희망 모금을 통해 네티즌의 힘으로 '개구리 소년 추모행사'를 다시 열고, 개구리 소년들의 가족과 모든 실종자 가족들이 마음의 위로를 받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정병묵기자 honnez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