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두산로보틱스, 아워홈과 단체급식용 협동로봇 솔루션 개발


‘푸드테크 산업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제조, 식음료(F&B) 등 다양한 협동로봇 솔루션을 보유한 두산로보틱스가 단체급식용 협동로봇 솔루션 개발에 박차를 가한다.

두산로보틱스 류정훈 대표(왼쪽 여섯째)와 아워홈 이동훈 부사장(왼쪽 다섯째)이 지난 24일 서울시 강서구에 위치한 아워홈 마곡식품연구센터에서 '푸드테크 산업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관계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두산로보틱스]
두산로보틱스 류정훈 대표(왼쪽 여섯째)와 아워홈 이동훈 부사장(왼쪽 다섯째)이 지난 24일 서울시 강서구에 위치한 아워홈 마곡식품연구센터에서 '푸드테크 산업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관계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두산로보틱스]

두산로보틱스는 25일 전날 아워홈과 서울시 강서구에 위치한 아워홈 마곡식품연구센터에서 '푸드테크 산업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두산로보틱스 류정훈 대표, 아워홈 이동훈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단체급식에 활용되는 협동로봇 조리 솔루션을 공동 개발해 현장에 적용하기로 했다. 또 협동로봇 기반의 급식시설용 조리·배식·세척 자동화 시스템 개발에도 협력하고, 향후 식자재 유통 공정 자동화를 비롯해 아워홈 프랜차이즈에 협동로봇 솔루션을 확대 적용하는 것도 검토하기로 했다.

아워홈은 국내 850곳에 단체급식시설을 운영하고 있으며, 식자재 유통 외에도 사보텐, 카페 그랑, 인천국제공항 푸드코트 등 외식 프랜차이즈 사업을 하고 있는 글로벌 종합식품기업인 만큼 협동로봇 솔루션의 확장성이 클 것으로 회사는 기대하고 있다.

양사는 연내 협동로봇 조리 솔루션을 개발해 아워홈 강남 사옥에 위치한 구내식당에 적용하고, 마곡 사옥 내 카페 그랑에 배송로봇과 연계한 협동로봇 커피 솔루션을 도입할 계획이다.

류정훈 두산로보틱스 대표는 "아워홈은 외식사업의 규모나 다양성 면에서 두산로보틱스의 협동로봇 솔루션을 적용하기에 최적의 파트너이며 상호간 사업 시너지도 클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번 협력을 바탕으로 향후에도 다양한 F&B 전문기업에게 협동로봇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성과를 만들어 내겠다"고 말했다.

/김종성 기자(star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두산로보틱스, 아워홈과 단체급식용 협동로봇 솔루션 개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