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안양시, 시공사 7곳과 협약..."지역 업체·근로자 우선"


최대호 시장 "지역경제 활성화 동참 감사"

[아이뉴스24 조정훈 기자] 경기 안양시는 28일 관내 대규모 민간 건축 현장 시공사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공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안강건설, SK에코플랜트, 자이씨앤에이, SGC이테크건설, 우남건설, GS건설, 에이스건설 등 7곳이 참석했다.

협약을 통해 시와 시공사들은 안양 소재 업체와 우선 계약을 체결하고 시민을 우선 채용하는 등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경기 안양시가 28일 시공사 7곳과 지역경제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한 가운데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있다. [사진=안양시]
경기 안양시가 28일 시공사 7곳과 지역경제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한 가운데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있다. [사진=안양시]

주요 내용은 안양 소재 공사·용역업체 하도급 우선 체결, 안양 생산 자재 우선 구매·소재 건설 장비 업체 적극 이용, 안양 거주 근로자 우선 채용·인근 식당 적극 이용 등이다.

시는 신속하고 원활한 건축 사업이 추진 될 수 있도록 행정 지원 할 계획이다.

최대호 시장은 "안양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동참해 준 시공사에 큰 감사를 드린다"며 "안양에서 사업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안양=조정훈 기자(jjhjip@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안양시, 시공사 7곳과 협약..."지역 업체·근로자 우선"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