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신작 '문명: 레인 오브 파워' 정식 출시


'문명' IP 기반 모바일 게임…시즌제로 진행되는 PvP 콘텐츠

[사진=넥슨]
[사진=넥슨]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넥슨(대표 이정헌)은 엔드림(대표 조성원)이 개발한 모바일 게임 '문명: 레인 오브 파워'를 국내 및 아시아 지역에 동시 출시한다고 29일 발표했다.

문명: 레인 오브 파워는 2K의 '문명' IP를 기반으로 대규모 PvP 콘텐츠를 갖춘 대규모 전략 게임(MMOSLG)이다. 이용자는 정복, 과학, 문화 승리 조건을 전략적으로 선택해 문명을 발전시키고 연맹에 속해 세력을 키우거나 전쟁을 펼칠 수 있다. 시즌 기간 동안 승리 포인트를 많이 쌓은 연맹이 승리하게 되면서 긴 호흡으로 즐기던 문명과는 또 다른 재미를 제공한다.

문명: 레인 오브 파워의 지도자로는 세종대왕, 간디 등 문명의 중심이 되는 14명의 인물이 등장하며 각 지도자별 역사적 스토리와 더불어 시대 발전을 이루며 변화하는 마을의 모습을 살필 수 있다. 위인은 원작에선 없었던 김유신과 함께 총 30명이 등장하며 '위대한 장군', '위대한 과학자', '위대한 예술가' 등의 세 가지 타입으로 나뉜다. 또한 '박물관&걸작'과 미니게임 등 '문명: 레인 오브 파워'만의 차별화된 콘텐츠로 색다른 매력을 선보인다.

넥슨은 문명: 레인 오브 파워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보상을 지급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시즌1에 맞춰 중세시대 이상을 달성하면 미션을 수행할 수 있으며, 모두 수행하면 각 미션별 보상과 함께 시즌 상점에서 사용할 수 있는 '시즌 코인'을 지급한다.

서용석 넥슨 퍼블리싱라이브본부 부본부장은 "오랜만에 선보이는 넥슨표 전략 시뮬레이션 게임인 문명: 레인 오브 파워는 문명의 아이덴티티를 계승하면서도 차별화된 콘텐츠를 다양하게 반영한 것이 특징"이라며 "문명의 지도자가 되어 시대 발전의 묘미와 시즌 기간 동안 펼쳐지는 연맹 간 경쟁의 재미를 느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