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베리, 이달의 소녀 멤버 츄 퇴출…"스태프에 폭언·갑질"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걸그룹 '이달의 소녀'(LOONA) 멤버 츄(23·Chuu·김지우)가 팀에서 퇴출당했다.

25일 이달의 소녀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는 팬카페를 통해 "츄를 이날부로 이달의 소녀 멤버에서 제명하고 퇴출하기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블록베리는 "최근 당사 스태프들을 향한 츄의 폭언 등 갑질 관련 제보가 있어 조사한바 사실이 소명돼 회사 대표자가 스태프들에게 사과하고 위로하는 중이며, 이에 당사가 책임을 지고 이달의 소녀에서 츄를 퇴출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사태로 인해 큰 상처를 입으신 스태프들에게 공식적으로 사과를 드린다"며 "마음을 위로하고 치료에 전념하실 수 있도록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또한 "앞으로는 무슨 일이 있어도 이번 사태와 같은 일들이 없도록 당사와 이달의 소녀는 초심으로 돌아가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츄는 이달의 소녀 해외 공연에 불참하고 개인 활동을 하면서 계속해서 불화설, 이적설 등이 제기됐다.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는 "올 한해 이달의 소녀 츄와 관련한 여러 가지 이야기가 난무했지만, 멤버들은 팀의 발전과 팬의 염려를 우려해 아무런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고 그간의 사정을 설명했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