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유총연맹 충남지부, 북한 미사일 도발 규탄대회 개최


"북한 미사일도발은 국내외 평화와 안전을 위협"

[아이뉴스24 이숙종 기자] 한국자유총연맹 충청남도지부는 25일 홍성 용봉산 일원에서 회원 100명이 참석한 가운데 '북한 미사일 도발 규탄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규탄대회는 계속된 북한 미사일 도발로 대한민국은 물론 국제 평화와 안전을 위협하는 것이라 보고 이를 규탄하기 위해 마련됐다.

충남도지부는 성명서를 통해 "북한이 장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를 감행한 것은 유엔 안보리 결의에 대한 명백한 위반"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연맹은 대한민국 최대 국민운동단체이자 국제 NGO로서 자유민주주의 가치와 굳건한 한미동맹을 바탕으로 평화통일을 이룰 그날까지 동북아 평화감시자로서의 역할에 충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국자유총연맹 충남도지부 회원들이 북한 미사일 도발과 관련 규탄대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한국자유총연맹 충남도지부]
한국자유총연맹 충남도지부 회원들이 북한 미사일 도발과 관련 규탄대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한국자유총연맹 충남도지부]

김상한 충남도지부 회장은 "북한은 미사일 도발을 포함한 모든 군사적 위협 행위를 지금이라도 즉각 중단하고 한반도 화해 협력을 위해 노력하기를 촉구한다"고 말했다.

/홍성=이숙종 기자(dltnrwh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