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성훈 인천시교육감, 유창성 프로젝트 후원금 전달


[아이뉴스24 홍수현 기자] 인천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인천지역본부(본부장 신정원)와 '인천 지역 아동의 교육기회보장 및 기초학력지원을 위한 유창성 프로젝트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7일 밝혔다.

도성훈 교육감 유창성 프로젝트 후원금 전달  [사진=인천시교육청]
도성훈 교육감 유창성 프로젝트 후원금 전달 [사진=인천시교육청]

이번 전달식은 인천시교육청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인천지역본부의 협약 이행 성과를 공유하고, 향후 학생들의 교육지원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했다.

양 기관은 2020년 '기초학력과 교육기회보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인천 관내 초등학교 2,400여 학급에 대해 '읽기·연산 유창성 프로젝트'를 운영해왔다. 프로젝트를 위해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인천지역본부는 약 2억2천만원을 지원하고, 인천시교육청은 약 4억6천만원을 대응 투자한 바 있다.

'읽기·연산 유창성'이란 적절한 속도로 글을 명확히 읽고, 빠르고 정확하게 계산하는 능력으로 기초학력의 바탕을 이루는 필수역량이다.

유창성 프로젝트를 통해 2개월간 매일 10~15분씩 꾸준히 읽기와 연산 교육을 집중 실시한 결과, 프로젝트에 참여한 학생들의 읽기와 연산 역량이 모두 유의미하게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도성훈 교육감은 "읽기·연산 유창성 교육을 위해 교재를 개발·보급하고 교사 연수와 컨설팅을 지원하고 있다"며 "학습지원이 필요한 학생들에게 보다 많은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홍수현 기자(soo00@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