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엇, 'LoL' 162번째 챔피언 '크산테' 공개


적 둔화시키고 아군 지키는 만능 챔피언

[사진=라이엇게임즈]
[사진=라이엇게임즈]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라이엇게임즈는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LoL)'의 162번째 챔피언 '크산테'를 19일 테스트 서버를 통해 공개했다.

크산테는 고향 '나주마'를 지키기 위해 싸우는 챔피언이다. 위험에 빠진 아군을 구하고 적을 밀어내는 능력까지 갖춘 만능형 탱커다. 둔화, 충격파, 기절 등 다양한 군중 제어기는 물론 적에게 추가 피해를 입힐 수 있는 패시브 스킬 '불굴의 본능'까지 갖춰 탱커임에도 상대에게 강력한 피해를 입힐 수 있다. 궁극기 '총공세'를 사용하면 다른 스킬의 효과도 강화돼 팀 단위의 싸움에서 활약할 수 있다.

첫 번째 스킬 '엔토포 타격(Q)'은 무기를 내리쳐 피해를 입히고 적중한 적을 잠시 둔화시키며 2회 중첩하면 상대를 끌어당기는 충격파가 발사된다. '길을 여는 자(W)'는 앞으로 돌진해 피해를 입히고 경로에 있는 적을 밀어내며, 충전 시간에 따라 상대를 잠시 기절시킨다.

'발놀림(E)'은 크산테의 돌진형 스킬로 자신 뿐 아니라 아군에게도 보호막을 생성해 다양한 방식으로 활용 가능하다. 궁극기 '총공세(R)'는 적 챔피언 하나를 밀어낸다. 해당 스킬로 인해 벽에 부딪힌 적은 큰 피해를 입은 채 벽 너머로 밀려나 잠시 기절하며 크산테는 기절한 적을 향해 돌진할 수 있다.

라이엇게임즈는 세계적인 아티스트 '릴 나스 엑스(Lil Nas X)'와의 협업으로 탄생한 '프레스티지 창공 크산테 스킨'도 선보인다. 플레이어는 11월 4일부터 LoL 또는 '전략적 팀 전투(TFT)'를 플레이해 '2022 월드 챔피언십 토큰' 2천개를 모아 해당 스킨을 영구 획득할 수 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