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서 번개 맞은 나무 쪼개져 차량 2대 덮쳐


번개에 맞아 쪼개진 나무에 뒤덮힌 차량. [사진=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23일 오후 1시 10분께 경기 안산시 단원구 한 도로에서 약 15m 높이의 나무가 번개에 맞아 반으로 쪼개졌다.

이 사고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근처에 주차되어 있던 차량 2대를 덮쳤다.

신고받고 출동한 소방 당국은 사고 직후 인근에 쓰러진 나뭇가지를 제거하고 현장 수습을 마쳤다.

기상청은 이날 도내 31개 시군 전역에는 호우 특보를 내렸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