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故 임준혁 빈소, 동료 개그맨들의 근조화환


[조이뉴스24 정소희 기자] 심근경색으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개그맨 임준혁의 빈소가 28일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故 임준혁은 27일 오후 자택에서 심근경색으로 사망했으며 향년 42세였다. 유족에 따르면 평소 앓고 있던 지병은 없었다고 한다.

고인은 2003년 MBC 14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으며 SBS '웃찾사'와 MBC '웃으면 복이와요', KBS '개그콘서트' 등 공개 코미디 에서 활약하며 개그맨으로 입지를 다졌다. 최근에는 음악 예능 '너의 목소리가 보여' 시즌5에 출연해 JK김동욱, 김건모, 임창정 등 유명인들의 성대모사와 뛰어난 노래 실력으로 주목받았고 지난 20일 가수 겸 배우 일민, 오정태 등과 프로젝트팀으로 음원 '사랑의 뺏지'를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었다.

심근경색으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개그맨 임준혁의 빈소가 28일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심근경색으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개그맨 임준혁의 빈소가 28일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정소희 기자(ss082@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