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전 여친 언급했다 서둘러 수습 "헤어진 여친 아닌 친구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개그맨 유재석이 자신의 실수에 진땀을 뻘뻘 흘렸다.

4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연말 콘서트를 위해 싸이월드 감성을 자극하는 가수 섭외에 나선 유재석, 정준하, 미주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세사람은 에픽하이를 만나 노래 '우산'을 추억했다. 유재석은 "장마 연금"이라고 극찬했고, 타블로는 "'우산' 덕분에 살고 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놀면 뭐하니 [사진=MBC 캡처]

이후 유재석은 "제가 이 노래를 다시 듣고 헤어진 옛..."이라고 말했다가 갑자기 입을 다물었다.

이에 모두가 "네? 누구요?"라고 재차 물었고, 유재석은 "친구를"이라고 수습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유재석은 "여자친구를?"이라고 떠보는 질문들에 "헤어진 옛 오랜 친구를"이라고 강조했다. 타블로 또한 "저희 역시 헤어진 옛 친구를 생각하면서"라고 덧붙였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