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명곡' 이찬원 "라붐, 군시절 큰 힘·♥" 재입대 발언 급취소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가수 이찬원이 그룹 라붐에 대한 팬심을 고백했다.

4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 이금희 편 2부에는 마이클 리, 유리상자, 이정, 박기영, 손태진, 팝핀현준, 박애리, 류정운, 산희, 몽니, 2F, 유회승, 고유진, 라붐, 신승태가 출연했다.

'불후의 명곡' 이찬원이 그룹 라붐에 대한 팬심을 고백했다.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이날 이찬원은 라붐에 대해 "제가 군복무 시절 큰 힘과 사랑이 됐다"라며 "당시 라붐이 국방보 홍보대사로 활동했는데, 국방일보 오려서 붙여놓고 그랬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찬원은 "제가 부대에 있을 때는 라붐을 가까이서 볼 수 없었다. 황홀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이렇게 본다면 군대 가라고 해도 갈 수 있겠다"라고 한 이찬원은 곧바로 말실수를 인정하고 이를 취소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