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i20 N, 탑기어 선정 '올해의 차'x'올해의 자동차회사'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영국 자동차 전문 매체 '탑기어'가 현대자동차를 '올해의 자동차회사'와 '올해의 차'로 동시에 선정했다.

영국 BBC 탑기어매거진은 지난달 30일(현지시각) '2021 탑기어 어워드'에서 현대차와 'i20 N'을 각각 '올해의 자동차회사'와 '올해의 차'로 발표했다.

현대차는 '2018 탑기어 올해의 자동차회사'로 선정된 지 3년만에 다시 올해의 자동차회사에 이름을 올렸다.

현대자동차가 영국 유력 자동차 전문 매체 '탑기어'에서 '올해의 자동차회사'와 '올해의 차'로 동시에 선정됐다. [사진=현대자동차]

이번에 현대차가 올해의 자동차회사로 선정된 이유는 ▲고성능 해치백 'i30 N'과 i20 N의 뛰어난 성능 ▲고성능 CUV '코나 N'의 실용성과 운전 재미를 겸비한 다재다능함 ▲수소전기차 '넥쏘'의 첨단기술 ▲순수전기차 '아이오닉 5'의 혁신성 등 다양하고 도전적인 상품 라인업을 갖춘 데다, 최근 괄목할 기술적 성장으로 고객들에게 매력적인 자동차를 제공하고 있다는 점 등이 심사위원단에게 좋은 평가를 받았기 때문이다.

i20 N은 탑기어 전문 심사위원단의 주행 테스트와 엄격한 심사를 거쳐 올해의 차로 최종 선정됐다. 이는 i20 N이 주행 역동성과 운전의 재미가 가장 뛰어난 차로 인정받은 결과이다.

i20 N은 지난달 3일 '탑기어 스피드위크'에서 역동적인 핸들링과 고른 주행능력을 앞세워 우승 모델로 선정된 바 있다.

탑기어 관계자는 "레이스 트랙이나 일반 도로 어디서든 안정적이고 재미가 넘치는 주행능력을 선보인 i20 N는 올해의 차에 가장 부합한 차"라며 "3년 전에 이어 현대차를 올해의 자동차회사로 선정한데에는 고성능 차들 외에도 혁신적인 라인업으로 친환경 기술을 선도하고 있는 점이 주요하게 반영됐다"고 밝혔다.

현대차 관계자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자동차 전문지에서 올해의 자동차회사와 올해의 자동차 두 부문에 동시에 이름을 올릴 수 있어 영예롭게 생각한다"며 "특히 올해의 자동차회사로 선정된 결과는 현대차가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제공 기업으로 변모하기 위한 노력의 결실이라고 생각하고 전 임직원이 이를 자랑스럽게 여길 것"이라고 말했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