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뉴이어' 이광수, 입대 서강준에 영상편지 "행복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이광수가 군대에 간 서강준에게 영상편지를 보냈다.

이광수는 1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티빙 영화 '해피 뉴 이어'(감독 곽재용) 제작보고회에서 서강준과의 호흡에 대해 "같이 '안투라지'를 했었다 보니 친한 상태에서 촬영했다"라며 "편했고 즐거웠고 행복했다"라고 말했다.

배우 이광수가 1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티빙 오리지널 영화 '해피 뉴 이어'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티빙]

서강준은 최근 입대해 이번 행사에는 불참했다. 이에 이광수는 서강준에게 영상편지를 보내달라는 요청에 "강준아 잘 지내지? 날씨 춥던데 건강 잘 챙기고 파이팅"이라고 말했다.

'해피 뉴 이어'는 저마다의 사연을 안고 호텔 엠로스를 찾은 사람들이 각자의 방식으로 자신만의 인연을 만들어가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한지민, 이동욱, 강하늘, 임윤아, 원진아, 이혜영, 정진영, 김영광, 서강준, 이광수, 고성희, 이진욱, 조준영, 원지안까지 전 세대를 아우르는 배우들이 역대급 라인업을 완성해 14인 14색 연기 앙상블을 예고한다.

여기에 '엽기적인 그녀', '클래식' 등을 연출한 대한민국 로맨스 영화의 클래식 곽재용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서강준과 이광수는 오랜 무명 끝에 차트 역주행으로 전성기를 맞이한 가수 이강, 그와 계약 만료를 코앞에 둔 매니저 상훈으로 분한다.

'해피 뉴 이어'는 오는 12월 티빙과 극장에서 동시 공개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