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김현수, 역대 19번째 1천 득점 달성 성큼…4개 남아


[아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소속팀 LG 트윈스를 비롯해 KBO리그를 대표하는 좌타자 중 한 명인 김현수가 개인 통산 1000득점 달성이 코 앞이다. 눈 앞에 두고 있다.

그는 24일 기준으로 통산 996득점을 기록하고 있다. 김현수는 앞으로 4득점을 추가하면 KBO리그 역대 19번째 통산 1000득점 달성 주인공이 된다.

김현수는 두산 베어스 유니폼을 입고 프로 데뷔 2번째 경기였던 지난 2007년 4월 8일 대구구장에서 열린 삼성 라이온즈전에서 첫 득점을 올렸다. 그는 2014년 500득점을 돌파한 후 7년만에 1000득점 달성을 바라보고 있다.

LG 트윈스 김현수는 개인 통산 1천 득점 달성에 4개를 남겨두고 있다. [사진=김성진 기자]

김현수는 2009, 2010년에는 각각 88, 97득점을 기록하면서 득점 부문 3위에 올랐다. 2009년과 2010년을 포함해 모두 6시즌(2008, 2009, 2010, 2011, 2015, 2020) 득점 10걸 안에 진입하며 커리어 내내 꾸준히 득점을 쌓았다.

2015년에는 개인 한 시즌 최다 득점인 103득점을 달성했고 121타점도 기록하며 KBO 리그 19번째로 한 시즌 100득점-100타점도 작성했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김현수가 1000득점을 달성할 경우 표창규정에 의거하여 기념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김현수는 올 시즌 개막 후 24일 기준으로 134경기에 나와 타율 2할8푼8리(486타수 140안타) 17홈런 92타점 68득점을 기록하고 있다.

/류한준 기자(hantaeng@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