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GV70, 美모터트렌드 선정 '올해의 SUV' 뽑혔다


35개 SUV 차종 중 최종 선정…디자인과 주행성능 높은 평가

[아이뉴스24 강길홍 기자] 제네시스 GV70가 미국 자동차 전문지 모터트렌드가 발표하는 '2022년 올해의 SUV'에 뽑혔다.

20일 제네시스에 따르면 모터트렌드의 2022년 '올해의 SUV 평가'는 총 35개 차종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선정 후보에 오른 총 9개 차종 가운데 GV70가 최종 선정됐다.

모터트렌드는 안전성·효율성·가치·진보적 디자인·엔지니어링 우수성·주행성능 등 6가지 요소를 기반으로 실차 테스트와 면밀한 분석으로 차량을 평가한다.

미국 자동차 전문지 모터트렌드가 발표하는 2022년 올해의 SUV에 'GV70'가 선정됐다. [사진=제네시스]

모터트렌드 편집장 에드워드 로는 "GV70는 신선한 디자인과 여유로운 성능, 편안한 승차감과 인상적인 차량 패키징으로 모든 면에서 만족스러운 모델"이라고 평가했다.

GV70의 외관은 독특한 후드판넬과 트렁크 상단부 후미등 등 독창적인 디자인으로 제네시스만의 고급스러움을 완성했으며, 실내 또한 럭셔리 브랜드만이 할 수 있는 특별함을 보여주고 있다고 호평했다.

모터트렌드 에디터 미구엘 코티나는 "GV70는 파격적이고 신선한 외관 디자인으로 독자적인 고급스러움이 인상적이며 이는 유럽이나 미국·일본 차량과 다른 제네시스만의 색깔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실내공간의 경우 모든 부품은 고급스럽게 느껴지며 어떠한 부분을 만져봐도 정밀하게 조립되고 세심하게 제작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시니어 에디터 그레그 핑크는 "GV70의 인테리어는 차량 가격과 세그먼트를 뛰어넘는 완성도 높은 품질로 모든 실내 모든 부분이 특별하다는 느낌을 준다"고 호평했다.

주행성능 평가에서는 많은 차량이 다이내믹한 주행성능을 위해 편안한 주행감각을 잃어버리지만 GV70는 예외라며, 선택 가능한 21인치 휠은 스타일과 주행성능을 동시에 잡았으며, 어떤 상황에도 편안함과 스포티한 주행이 가능하다고 평가했다.

안전성의 경우 지난 9월 30일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의 안전성 평가에서 최고 안전등급인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TSP+)를 획득해 우수성을 입증한 바 있다. 또한 8개의 에어백 등 다양한 안전 편의기능을 기본사양으로 탑재한 점이 인상적이라고 평가했다.

이밖에도 경쟁사와 비교 시 여유 있는 후석과 트렁크 공간, 고객의 편의를 고려해 각종 편의사항을 기본으로 장착하는 등 실용성과 럭셔리를 겸비한 차량이라고 평가했다.

한편 모터트렌드는 지난해 랜드로버 디펜더를 올해의 SUV로 선정한 바 있으며, 2020년 기아의 텔루라이드, 2019년 지프 랭귤러 등이 올해의 SUV로 선정된 바 있다.

/강길홍 기자(sliz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