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내일 출근길 기온 ‘뚝’ …일부 지역 영하권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20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제주도는 구름이 많겠다. 또한 일부지역은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지는 곳도 있겠다.

19일 기상청은 20일 북서쪽 찬 경기 영향으로 아침 기온은 전날보다 4∼7도 낮아져 내륙은 5도 이하가 되겠고, 경기 북부와 강원내륙·산지, 전북 동부에는 0도 이하로 떨어지는 곳도 있겠다고 예보했다.

[사진=기상청]

기상청은 "전국에 추위와 급격한 기온 변화에 따른 영향이 클 것으로 예상된다"며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1∼9도, 낮 최고기온은 13∼18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동해안은 오후까지 강한 너울이 유입되면서 매우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거나 갯바위나 방파제,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겠다.

충남 서해안과 전라 서해안, 제주도, 전남 남해안, 동해안 등은 바람이 강하게 불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0∼5.0m, 서해 앞바다에서 0.5∼2.5m, 남해 앞바다에서 0.5∼3.0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5∼7.0m, 서해 1.0∼3.0m, 남해 0.5∼4.0m로 예상된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