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스카이라이프, 150억 규모 중소협력사 결제대금 2주내 지급


"중소 협력사들과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방안 모색하고 실천"

[아이뉴스24 송혜리 기자] KT스카이라이프가 추석을 앞두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와 연이은 태풍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협력사들을 위해 결제대금을 조기 지급한다.

KT스카이라이프(대표 김철수)는 중소PP(방송채널사용사업자)와 중소협력사를 대상으로 결제 대금 2주 이내 조기지급 정책을 시행한다고 23일 발표했다.

[출처=스카이라이프 홈페이지 ]

이번 중소PP에 대해 기존 보다 더 앞당겨 2주 이내에 조기 지급하기로 한 것은 중소협력회사들과의 상생을 위해 추석 명절 등 자금소요가 많고 집중되는 시기에 이들의 원활한 자금 운영을 지원하기 위함이다.

2주 이내 결제대금 조기 지급 대상은 중소PP 70개사를 포함해, 중소협력회사 170개사이며 금액 규모는 약 150억원이다.

스카이라이프는 2주 이내 조기지급 정책을 추석 명절 한시적으로 운영하는 것이 아닌 코로나19 사태로 경제가 어려운 동안 지속적으로 운영하여 협력사들이 힘든 시기를 극복 하는데 보탬이 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김철수 KT스카이라이프 사장은 "스카이라이프도 현대HCN 인수를 위해 자금사정을 고려해야 하는 상황이지만 중소PP, 중소 협력사와 동반 성장, 상생이 무엇보다 중요하여 2주 이내 지급 정책을 시행하게 되었다"며 "중소 협력사들과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상생 방안을 지속 모색하고 실천하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송혜리 기자 chewo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