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나소닉, 173g 미러리스 '루믹스 GM1' 출시


89만9천원…10일부터 예판

[민혜정기자] 파나소닉코리아(대표 노운하)는 초소형 미러리스 카메라 '루믹스 GM1'을 출시한다고 3일 발표했다.

'루믹스 GM1'은 무게가 173g(배터리 제외)이며 크기도(98.5x54.9x30.4mm) 일반 미러리스에 비해 작다.

신제품은 1천600만 유효화소의 3분의4인치 디지털 라이브 MOS 이미지 센서가 탑재됐고 감도는 ISO 200-25600이다. 풀HD 동영상 촬영을 지원한다.

아웃포커싱, 해상도, 밝기, 얼굴 인식 등을 자동으로 조절해주는 인텔리전트 오토(Intelligent Auto) 기능에 밤 풍경을 촬영하기에 적합한 인텔리전트 핸드헬드 나이트샷(Intelligent Handheld Night Shot), 선명도를 더욱 강화시킬 수 있는 인텔리전트 HDR(Intelligent HDR) 기능이 추가됐다.

또 '루믹스 GM1'은 와이파이를 탑재했다. 카메라에 저장된 사진은 파나소닉 루믹스 애플리케이션이 설치된 스마트 기기에서 확인할 수 있다.

번들렌즈로 제공되는 'H-FS12032-K/S'는 팬 케이크 스타일의 새롭게 출시된 표준 줌 렌즈다. 35mm 필름 환산 시 24-64mm의 초점거리를 지원하며, 밝기는 F3.5(광각)-5.6(망원)이다.

신제품은 블랙 블랙, 화이트, 실버, 오렌지 총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가격은 번들렌즈 킷이 89만9천원이다. 파나소닉코리아는 오는 10일 오전 10시부터 파나소닉코리아 공식 쇼핑몰(http://www2.panasonic.co.kr)을 통해 예약판매를 실시한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