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조회사 가입 전 챙겨야 할 것들

공정위, 상조업 가입시 주의사항 리플렛으로 배포


상조업체에 가입하려면 해당 업체가 소비자피해보상보험계약을 체결했는지 확인한 후 이를 증명하는 보험 계약 증서를 챙겨야 한다.

또한 제공받는 수의의 원단이나 제조방법은 무엇인지, 서비스 비용과 내용에 대해서도 해당 회사 홈페이지나 상품안내서를 통해 미리 확인하는 것이 필요하다.

공정거래위원회(위원장 정호열)는 21일 상조회원으로 가입할 때 확인해야 할 사항과 상조회사 불법행위에 대한 신고방법 등이 담긴 전단지 7만부를 제작해 사단법인 대한노인회 등 유관기관에 배포했다.

소비자피해보상보험은 상조업체가 파산하거나 부도나더라도 소비자가 낸 돈의 최대 50%까지 돌려받을 수 있는 지급보증계약이다.

보험계약 체결 여부는 공정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는데, 체결하지 않은 업체라면 공정위나 경찰, 관할 시도지사 등에 신고할 수 있다.

상조업체에 가입하려면 우선 계약조건에 대해 설명을 빠짐없이 듣고, 이 조건이 모두 기재돼 있는 계약서를 반드시 받아야 한다.

계약을 체결한 후에 이를 번복하고 싶다면 체결 후 14일 이내에 서면으로 청약철회를 요청해야 한다. 14일이 지나면 납부한 대금에서 위약금을 뺀 금액만 돌려받고 계약을 해제할 수 있다.

만약 서비스 불만사항에 대해 소송을 하지 않고 조정 등을 통해 신속히 피해고제를 받으려면 소비자상담센터(국번없이 1372, 홈페이지 www.ccn.go.kr)에 상담 신청을 하면 된다.

김지연기자 hiim29@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