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UX 라운드 2010' 개최


다음커뮤니케이션(대표 최세훈)은 10일 오전 10시부터 자사 한남사옥 1층에서 제1회 사용자경험(UX) 컨퍼런스인 'UX 라운드 2010'을 개최했다.

이번 컨퍼런스는 'Always on open experience'라는 기치 아래, 기업 내 UX 조직의 프로젝트 경험 공유를 목표로 하고 있다.

프로그램은 총 3개의 세션으로 진행된다. 첫 번째 세션인 'UX 그리고 다음'에서는 다음 조관희 UXT Lab파트장, 박병권 SA플랫폼개발팀장, 조제희 커뮤니티디자인팀장 등이 발표한다.

두 번째 세션인 '경험 공유' 시간에서는 김성우 KT 매니저, 김창준 애자일컨설팅 대표, 이지현 서울여대 교수가 UX에 대한 실제 경험 사례를 공유한다.

마지막 세션인 'UX 토크&토크'에서는 김성우 KT 매니저, 김준환 삼성전자 책임연구원, 이동석 SKT 매니저, 이지현 서울여대 교수가 '기업 내 UX 인력이 가져야 할 소양이란 주제'로 토론한다.

김미연 UXD본부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참여자들은 다음 실무자들이 그간 고민하고 진행해온 실제 서비스의 UX 사례를 생생하게 들을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행사는 학계를 포함한 다양한 분야에서 바라보는 기업 내 UX에 대한 시각과 발전 방향을 살펴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정일 기자 comja@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