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후, '서울드라마어워즈' 온라인 투표 시작


야후 코리아(대표 김대선)는 오는 9월 개최되는 '서울 드라마어워즈 2010'의 최고 인기 배우를 선정하는 온라인 투표를 28일 시작한다. '서울드라마어워즈'(www.seouldrama.org)의 독점 온라인 파트너사로 3년 연속 참여하고 있는 야후 코리아는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 5개국에서 출품된 드라마의 출연 배우를 후보로 드라마를 사랑하는 전세계 네티즌들이 참여할 수 있는 온라인 인기투표를 오는 8월26일까지 실시할 예정이다.

온라인 인기투표에는 이병헌, 장혁, 이승기, 오지호, 고현정, 김태희, 한효주, 공효진 등의 한국 배우뿐만 아니라 일본, 중국, 대만, 홍콩 아시아 각국의 후보자를 포함한 55명의 남자배우 및 51명의 여자배우가 후보에 올랐다.

투표 결과는 오는 9월10일 서울드라마어워즈 2010 시상식에서 발표되며 가장 많은 표를 얻은 각국의 배우 1명씩 총 5명에게는 네티즌 인기상이 수여된다.

야후! 코리아는 투표 참여를 희망하는 해외 야후! 네티즌들을 위해 한국어뿐 아니라 영어, 일어로도 온라인 투표 페이지를 운영하는 한편, 한국, 중국, 일본, 태국 등 다양한 국가의 네티즌들을 대상으로 홍보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이와 함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인 야후! 소셜펄스(Yahoo! Social Pulse)를 활용한 스타 응원 댓글 이벤트도 진행한다.

서울드라마어워즈 2010 공식 소셜 펄스에서 후보 배우들의 이미지에 해당 후보를 응원하는 댓글을 작성하는 이벤트로 가장 많은 수의 댓글을 받은 배우를 응원한 참가자 가운데 추첨을 통해 서울드라마어워즈 2010 시상식 입장권을 제공할 예정이다.

김대선 대표이사는 "드라마를 좋아하는 전세계인들이 참여할 수 있는 이번 이벤트는 온라인 세상의 중심인 야후! 코리아의 위상을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이번 이벤트를 통해 국내외 많은 사용자들이 야후! 코리아를 통해 공통 관심사 및 문화 등을 자유롭게 교류할 수 있는 기회로 만들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정일기자 comja@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