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MS, 정품 사용자 위한 무료 백신 출시


한국마이크로소프트(대표 김 제임스 우)는 정품 윈도 사용자들을 위한 무료 백신 소프트웨어인 마이크로소프트 시큐리티 에센셜(Microsoft Security Essentials, 이하 MSE)을 출시했다고 17일 발표했다.

이 제품은 바이러스, 스파이웨어 등 각종 악성 코드로부터 PC를 실시간 보호해주는 백신 제품이다.

윈도 XP 서비스 팩 2, 윈도 비스타, 윈도 7 정품 PC 운용체계(OS)를 사용하는 개인 및 5인 이하 소규모 사업자라면 누구나 사용할 수 있다.

오는 18일부터 홈페이지(http://www.microsoft.com/security_essentials)를 통해 별도 등록 절차 없이 한번의 클릭으로 간단히 내려받을 수 있다.

회사 측은 MSE를 한번 설치하면 윈도 업데이트와 연동돼 가장 최신의 보안 모드를 유지할 수 있고 체험 기간 후 등록 갱신, 추가 구매 등의 과정이 필요 없다고 밝혔다.

또 10 메가(MB) 이하의 적은 용량을 차지해 PC 성능에 영향을 주지 않고 넷북과 같은 소형 PC에서도 구동할 수 있으며, 32비트 뿐만 아니라 64비트 운영체제도 지원한다고 말했다.

회사 측은 MSE는 마이크로소프트의 기업용 백신인 포어프론트(Forefront)와 동일한 엔진에 기반, 이미 인정받은 품질을 기대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AV 컴페러티브(AV Comparatives) 등의 조사기관과 PC 어드바이저(PC Advisor) 등의 언론 기관으로부터 유료 백신 소프트웨어와 동일한 품질을 인정받았으며 악성코드 탐색 예약설정, 압축파일 및 외장 드라이브 검사, 시스템 복구시점도 지정할 수 있어 사용자의 요구에 따른 맞춤형 보안 설정이 가능한 특징도 지녔다.

MSE에 대한 기술지원은 마이크로소프트 기술 지원 엔지니어와 마이크로소프트가 공인한 MVP(Microsoft Most Valuable Professionals) 그룹이 참여하는 온라인 기술지원 사이트인 '마이크로소프트 앤서즈(http://answers.microsoft.com/)'를 통해 진행된다.

한국MS 컨수머 온라인 사업부 정근욱 상무는 "MSE는 정품 윈도 PC 사용자들이 받을 수 있는 중요한 혜택 중의 하나"라며 "32 및 64 비트의 모든 윈도에 최적화된 MSE를 통해 사용자들은 보다 안전한 컴퓨팅 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마이크로소프트의 조립 PC 파트너 16개 업체(앗싸 닷컴, 컴퓨존, 팝스포유, 아이코다, 아이클럽, 컴집, 피시닥, 피시포올, 니즈컴쇼핑몰, 제스코디지탈, 인포넥스, 건우씨텍, 이안피씨, 오마이피씨, 영웅솔루션, 조이젠)에서는 마이크로소프트 윈도 7 PC에 MSE를 탑재할 예정이다.

강호성기자 chaosing@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