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DMB는 없어도 '스트리밍'…관련 서비스 봇물


CDN 업체,'아이폰' 지원 나서

'아이폰' 광풍에 콘텐츠전송네트워크(CDN) 업체들이 몸을 싣고 있다. DMB 서비스가 없는 '아이폰'에 무선네트워크를 활용한 스트리밍 서비스들을 잇달아 내 놓고 있는 것.

씨디네트웍스(대표 고사무열 www.cdnetworks.com)는 7일 '아이폰' 전용 스트리밍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발표했다.

씨디네트웍스는 CDN 기술력과 서비스 노하우를 집약한 '아이폰 스트리밍' 및 '아이폰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를 선보인다. '아이폰' 사용자들은 고품질 영상 콘텐츠를 즐길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씨디네트웍스는 아이폰 전용 서비스를 위해 캐싱 플랫폼을 적용했다. 라이브 어답티브 스트리밍과 라이브 리플레이 서비스를 지원하는 것이 장점이다.

라이브 어답티브 스트리밍은 사용자 대역폭을 자동 감지해 사용자 환경에 가장 적합한 비트레이트로 스트리밍 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 방식을 사용할 경우 일반적인 라이브 스트리밍 방식에 비해 버퍼링을 대폭 감소시킬 수 있다.

무선 네트워크 환경에서도 안정적으로 서비스가 가능하다. 라이브 리플레이 서비스는 라이브 영상을 자동으로 저장하는 기능을 제공해 다시 보기 등의 서비스에 활용 가능하다.

씨디네트웍스는 아이폰 전용 서비스서 인증과 암호화 전송 등을 통해 보안 문제를 해결하는 등 아이폰 전용 인코더와의 전송 정합성도 맞춰 최상의 품질 제공에 나섰다.

이에 앞서 솔루션박스(대표 박태하 www.solbox.com)도 애플 아이폰의 멀티미디어 서비스를 지원하는 'SB 아이폰 스트리밍'을 출시했다.

솔루션박스의 'SB 아이폰 스트리밍'은 아이폰 사용자의 무선 네트워크 환경을 분석해 전송률을 최적화하는 어댑티브 스트리밍 기능을 기반으로 사용자 네트워크 환경 수준에 상관없이 지연이나 버퍼링 없는 쾌적한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를 보장한다.

'SB 아이폰 스트리밍'은 애플이 아이폰 운영체제(OS) 3.0 버전에서 지원하는 라이브 스트리밍 기술을 지원한다. 콘텐츠 불법 복제를 방지하는 한편 AES-128 데이터 암호화 기법을 사용해 보안을 한층 강화했다.

솔루션박스는 'SB 아이폰 스트리밍'을 통해 e러닝, 방송사, UCC, 엔터테인먼트 업체 등 다양한 서비스 사업자들을 대상으로 아이폰 환경에 맞는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를 제공한다.

명진규기자 almac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