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NHN대표 등 산업훈장

'상공의 날' 기념식 개최


제36회 상공의 날 기념식이 18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개최된다.

이 날 기념식에서 영예의 금탑산업훈장은 대한항공 이종희 총괄사장과 삼천리 이만득 회장이 수상한다.

이종희 총괄사장은 국제항공화물수송 분야에서 최근 4년연속 세계 1위를 달성하는 등 회사를 글로벌 항공사로 도약시킨 공이다.

이만득 회장은 창업이후 53년 연속흑자 및 무분규 달성과 낙후지역에 도시가스를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해외자원 개발을 통해 국가에너지자급률을 제고한 공이다.

또 은탑산업훈장에는 와이엔텍 박용하 회장, 제너시스 윤홍근 회장이 수상한다.

동탑산업훈장은 검색포털 네이버, 인터넷게임포털 한게임 등 디지털 라이프를 선도한 공으로 NHN 최휘영 사장과, 여성 이너웨어 제품보급에 기여한 남영 L&F 김진형 대표이사가 각각 수상한다.

철탑산업훈장에는 신영금속 김종철 사장과 대호에이엘 이현도 회장이, 석탑산업훈장은 롯데제과 김용택 부사장과 동화약품공업 조창수 대표가 수상한다.

이외 무연탄 제조업체 경동 이강문 대표와 알파 이동재 대표 등 6명이 산업포장을 수상하는 등 훈·포장 16명, 대통령표창 15명 등 총 240명이 수상의 영예를 안는다.

박영례기자 young@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