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외투기업 4社, R&D센터 설립

파카코리아 등, 8천만달러 투자 예상


지식경제부(장관 이윤호)와 KOTRA는 18일 글로벌 기업의 한국 투자법인인 파카코리아(주), (주)다이솔티모, (주)휴니드테크놀러지스, (유)한국타임즈항공과 한국내 연구개발(R&D)센터 설립과 지원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들 4개사는 기술개발을 위해 향후 3년간 약 4천만달러를 투자하게 된다. 또 기술개발이 완료되는 시점에 제품 양산을 위해 추가로 4천만달러 이상의 제조 설비 투자가 이뤄질 전망이다.

아울러 총 78명의 국내 이공계 R&D 인력의 일자리 창출효과와 해외 선진기술의 국내이전 효과 등이 기대된다는 게 지경부측 설명이다.

이번에 설립되는 R&D센터는 각각 친환경 자동차 부품, 차세대 태양전지, 국방, 항공분야의 연구개발을 수행할 예정으로 우리나라가 상대적으로 취약했던 분야여서 더욱 효과가 기대되는 대목.

파카코리아는 모션제어(Motion & Control) 분야의 세계적 기업인 파커 하니핀(Parker Hannifin)이 100% 투자한 외투 기업. 이번에 설립하는 연구소는 아시아 지역 연구개발을 총괄하는 센터 역할도 수행하게 된다.

또 다이솔티모는 염료감응형 태양전지 기술기업 호주 다이솔(Dyesol)의 국내 합작투자법인이다. 식물의 광합성 원리를 이용한 무공해 청정에너지 DSC(염료감응형 태양전지) 기술을 개발할 예정이다.

휴니드테크놀러지스는 보잉이 약 16%를 투자한 통신장비, 국방 분야 전투시스템 개발기업으로 아시아 첫 M&S(Modeling & Simulation)센터 설립을 통해 선진 미래 무기(전투)체계를 비롯한 국방 분야의 최신 기반기술을 확보할 예정이다.

이외 한국타임즈항공은 미국 WTA(Washington Times Aviation)가 100% 투자한 헬리콥터 솔루션업체로 정밀유도무기 사거리 연장용 중간날개 기술(JDAM Extended Range Wing Kit Co-Development)을 개발할 예정이다.

지경부 이창한 산업기술정책관은 "이번 R&D 센터 유치가 외국인투자 유치뿐 아니라 국내 R&D 기술의 고도화와,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것"이라며 "우리나라가 세계적인 R&D 허브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이창한 지경부 산업기술정책관, 조환익 KOTRA 사장, 유시탁 파카코리아 사장, 문병무 다이솔티모 사장, 김유진 휴니드테크놀러지스 대표이사, 주동문 한국타임즈항공 사장 등이 참석했다.

박영례기자 young@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