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친환경 채소 냉장 배송판매


11번가(www.11st.co.kr)는 한국유기농협회와 손잡고 오픈마켓 최초로 친환경 채소를 소포장 냉장 배송 시스템을 통해 판매한다고 11일 발표했다.

이번에 선보이는 채소는 한국유기농협회에서 유기 농산물 혹은 무농약 농산물 인증을 받은 국내산 제품. 11번가는 '쌈모듬 채소' '치커리' 등 총 27종의 채소를 시중 대비 30% 이상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서울, 경기지역 고객에게는 냉장 차량 배송이 지원되며, 3만원 이상 구매 시 배송비는 무료이다.

11번가는 구입한 채소가 친환경 상품이 아닐 경우 한국유기농협회에서 해당 상품을 200% 보상해주는 보증 제도도 도입했다.

11번가 관계자는 "채소 종류를 4월까지 50여종으로 늘리고 친환경 과일도 입점해 식품 부문에서 오픈마켓의 신뢰 문화를 확립하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병묵기자 honnez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