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TIA 2008' 최고 휴대폰은 삼성전자 '인스팅트'

초소형 기지국 '유비셀'도 네트워크 분야 1위


북미 최대의 이동통신 전시회 'CTIA 2008'의 최고 휴대폰상이 삼성전자의 풀터치스크린폰 '인스팅트(SPH-M800)'에게 돌아갔다.

삼성전자는 2일(현지시각) 미국 셀룰러통신산업협회가 'CTIA 2008'의 최고 휴대폰으로 삼성전자의 '인스팅트'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처음으로 공개된 '인스팅트'는 삼성전자가 스프린트 넥스텔을 통해 6월에 출시할 터치스크린폰이다. 국내에 선보인 '햅틱폰'처럼 사용자 편의성을 바탕으로 다양한 멀티미디어 기능을 탑재한 제품이다.

'인스팅트'는 스프린트의cdma2000 EVDO 리비전A(rA) 서비스를 지원한다. 스프린트가 제공하는 TV 및 라디오, 뮤직스토어 서비스가 지원되며 내장GPS, 200만 화소 카메라가 탑재됐다.

CTIA는 이와 함께 삼성전자의 차세대 초소형기지국 유비셀(UbiCell)을 네트워크 분야 1위, CDMA와 GSM 글로벌로밍 기능을 갖고 있는 스마트폰 '에이스(SPH-i325)'를 스마트폰 분야 3위로 선정했다.

IT전문가, 언론인들로 구성된 'CTIA 차세대 무선통신기술 어워드' 선정위원회는 이번 전시회에 전시된 200여개의 휴대폰 및 통신기술을 후보에 올려 놓고 공개 투표를 진행했다.

명진규기자 almach@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