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능로봇산업협회, 회원사 글로벌 마케팅 총력지원


'CES 2008' '로보비즈니스 2008' 등 전시회에 한국관 운영

한국지능로봇산업협회(회장 윤종록)가 올해를 네트워크 로봇의 해외 진출 원년으로 삼고 글로벌 마케팅에 주력하기로 했다.

한국지능로봇산업협회는 네트워크 로봇의 해외시장 진출 및 판로개척 지원을 위해 오는 7일부터 10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08에서 한국로봇관을 운영하고, 국민로봇 로드쇼와 마이크로소프트와의 간담회를 개최한다고 4일 발표했다.

한국로봇관 및 국민로봇 로드쇼에는 로봇기업 ER(Evolution Robotics), 일렉트로닉 내셔널 얼라이언스(북미 전기·전자 유통협업사), 프랑스 로봇 전문 유통사인 로보폴리스, 로보틱스 트렌드 등 해외 바이어 및 투자기관 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하며, 유진로봇, 로보티즈, 그랜드포트, 하기소닉 등 국내업체도 참여한다.

유진로봇은 교육용 네트워크 로봇 아이로비큐를, 그랜드포트는 휴머노이드 완구 로봇인 레오-1과 가정용 로봇 다빈치를 소개한다.

지능로봇 부품 전문기업인 하기소닉은 위치인식센서와 이동로봇 센서를 출품하고, 로보티즈는 PC 기반의 연구용 휴머노이드 플랫폼, 교육용 로봇키트 등을 선보일 계획이다.

또 오상록 국민로봇사업단장은 박람회 기간 중 마이크로소프트와 정보 공유 및 기술 공유 등 협력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간담회를 가지며, 8일 열리는 로봇 세션에서는 국내 네트워크 로봇의 R&D 및 시장동향을 소개한다.

협회는 오는 4월 열리는 로봇전문 B2B 전시회 '로보비즈니스 2008'에도 한국로봇관을 구성하는 등 네트워크 로봇 기업의 해외 공동 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글로벌 마케팅을 펼칠 계획이다.

김지연기자 hiim29@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