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한화시스템, '정부용 우주인터넷' 개발 착수


상용 저궤도위성기반 통신체계 사업 협약

[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한화시스템이 정부용 우주인터넷 개발에 착수했다.

한화시스템이 개발에 착수한 '상용 저궤도위성기반 통신체계'에 활용될 원웹의 저궤도 통신위성 이미지. [사진=한화시스템]
한화시스템이 개발에 착수한 '상용 저궤도위성기반 통신체계'에 활용될 원웹의 저궤도 통신위성 이미지. [사진=한화시스템]

한화시스템은 29일 국방신속획득기술연구원이 주관하는 398억원 규모의 '상용 저궤도위성기반 통신체계' 사업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상용 저궤도 위성통신망을 육·해·공군의 기존 전술망과 연동하는 것으로, 미래 군의 다영역 동시 통합 작전 수행(MDO)을 위한 초연결·다계층 네트워크의 초석을 다질 계획이다.

한화시스템은 지난 2021년 3억 달러(당시 환율 한화 3450억원) 투자를 단행한 유텔셋 원웹의 저궤도 위성통신망을 활용해 한국 군에 최적화된 솔루션을 제시하며, 상용 저궤도위성 기반의 통신체계를 군에 최초로 공급할 예정이다.

한화시스템은 2026년까지 군에 적합한 저궤도 통신망 구축과 보안성을 높인 차량·함정용 이동형 전자식 빔 조향 안테나(ESA) 위성 단말기 개발 등을 맡아 실행한다. ESA는 평판형 안테나로, 가볍고 얇게 설계가 가능해 기계식 안테나에 비해 크기, 무게를 줄일 수 있음. 수천 개의 위성과 지상 기지국 네트워크를 연결해 해상·육상·상공에서 고속 통신이 가능함

이번 사업을 통해 상용 저궤도위성기반의 군 통신체계가 구축되면 한국군은 지상망의 지형적 제약을 극복하고, 기동간 대용량 정보를 신속하고 끊김없이 주고 받을 수 있어 군 작전 능력을 급격히 향상 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속시범사업 관리를 책임지고 있는 변용관 국방신속획득기술연구원 원장은 "본 상용 저궤도 위성기반 통신체계 신속시범사업의 성공을 통해 군 통신전력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킬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민·관·군 그리고 국제협력까지 원활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정호 한화시스템 항공·우주사업대표는 "우주산업은 민간이 우주개발을 주도하는 뉴 스페이스로 빠르게 전환 중이며, 우주 국방력과 우주산업 경쟁력을 동시에 효율적으로 확보하기 위해서 민군협력은 필수적"이라며 "한화시스템은 군 지상 통신망을 개발·공급해온 기술력과 이번 사업 수행 경험을 바탕으로 향후 위성망-지상망의 초연결·다계층 네트워크가 구현될 미래형 전술통신체계 구축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종성 기자(star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한화시스템, '정부용 우주인터넷' 개발 착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