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獨 비교평가서 혼다 신형 전기차 'e:Ny1'에 압승


아우토 빌트 비교평가…바디·편의성·파워트레인·주행성능 등 7가지 전 평가 항목 앞서

[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현대차의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전기차 '코나 일렉트릭'이 유럽의 유력 자동차 전문지 비교평가에서 혼다의 신형 전기차 'e:Ny1'에 완승을 거뒀다.

코나 일렉트릭. [사진=현대자동차]
코나 일렉트릭. [사진=현대자동차]

24일 현대차에 따르면 독일 자동차 전문 매체 '아우토 빌트(Auto Bild)'는 최근 실시한 전기차 SUV 비교평가에서 혼다 'e:Ny1'보다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에 전 평가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부여했다.

아우토 빌트는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AMS), 아우토 자이퉁(AZ)과 함께 신뢰성 높은 독일 3대 자동차 매거진 중 하나로, 독일은 물론 유럽 전역의 소비자들에게 큰 영향력을 미치는 매체다.

이번 비교 평가는 친환경 SUV인 '코나 일렉트릭'과 혼다 'e:Ny1' 2개 모델을 대상으로 △바디 △편의성 △파워트레인 △주행성능 △커넥티비티 △친환경성 △경제성 등 7가지 평가 항목에 걸쳐 진행됐다.

'코나 일렉트릭'은 전체 평가 항목 7개 모두 높은 점수를 받으며 종합점수 583점으로 530점에 그친 혼다 'e:Ny1'을 53점 차이로 압도했다. 특히 코나 일렉트릭은 넓은 실내 공간과 다양한 편의장비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아 △바디 △편의성 항목에서 혼다 'e:Ny1'보다 각 15점과 13점씩 높은 평가를 받으며 점수차를 크게 벌릴 수 있었다.

'코나 일렉트릭'은 신차 디자인 초기 단계부터 전기차 모델을 먼저 디자인해 기존 모델의 독특한 캐릭터를 계승하면서도 마치 전기차만의 미래지향적인 이미지를 구현해 낸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넓고 쾌적한 실내공간을 갖추고, 동급 최고 수준의 편의 사양을 대거 탑재해 뛰어난 상품성을 확보했다.

코나는 지난 7월 영국의 대표적인 자동차 전문 매체인 '오토 익스프레스(Auto Express)'가 주관하는 '2023 올해의 신차 어워즈(New Car Awards)'에서 '올해의 차(Car of the Year)'로 선정됐다. '올해의 소형 업무용차(Small Company Car of the Year)'와 '올해의 소형 SUV(Small SUV of the Year)'도 동시에 수상했다.

/김종성 기자(star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獨 비교평가서 혼다 신형 전기차 'e:Ny1'에 압승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