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르노코리아, '스타트업 오픈 스테이지 피치 데이' 개최


오픈 이노베이션에 참여 96개 스타트업 중 연구소 연계 부문 최종 후보 6개사 발표

[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르노코리아가 오픈 이노베이션에 참여한 스타트업들의 기술을 전시하고 발표하는 '스타트업 오픈 스테이지 피치 데이'를 열었다.

지난 23일 경기도 용인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에서 열린 '스타트업 오픈 스테이지 피치 데이'에서 발표 기업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르노코리아자동차]
지난 23일 경기도 용인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에서 열린 '스타트업 오픈 스테이지 피치 데이'에서 발표 기업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르노코리아자동차]

르노코리아는 24일 전날 경기도 용인시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에서 '스타트업 오픈 스테이지 피치 데이'를 열고 최종 후보에 오른 스타트업들에 대한 기술 평가와 시상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르노코리아의 피치 데이는 스타트업 오픈 스테이지 중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9월부터 국내 트랙으로 진행 중인 르노코리아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르노코리아는 스타트업 오픈 스테이지를 진행하며 유망 스타트업들과 함께 하이브리드, 전기차 등 르노코리아가 준비 중인 미래차에 적용할 아이디어 발굴 및 협업 기회를 모색하고 있다.

이번 피치 데이는 르노코리아 오픈 이노베이션에 신청한 총 96개 스타트업 기업들 중 커넥티드 카, 인카 사용자경험(UX), 에코&모빌리티 등 연구소 연계 부문에 참여해 최종 후보에 오른 6개 기업들이 보유 기술들을 전시 및 발표하고 이를 르노코리아가 평가해 시상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최종 후보에 오른 스타트업들 중 △'오토엘'은 고감도 당일 송·수광 모듈을 한번의 광 정렬로 32채널을 구현하는 라이다 센서 △'와이파워원'은 주차 시 급전패드에서 전송되는 전류로 충전되는 22kw 전기 승용차용 무선 충전 시스템 △'드림에이스'는 차량 안 운전자 맞춤형 IVCON(In-Vehicle Connect & Concierge Platform) 서비스 △'에이유'는 차량용 60GHz 인캐빈(in-cabin) 레이더 센서 및 77GHz 고해상도 이미징 레이더 △'디폰'은 투명·불투명 전환이 가능한 능동형 열차단 스마트 윈도우 △'와이더블유모바일'은 통합 모빌리티 컨시어지 및 EV충전을 위한 오픈 매칭형 ODD(On-Demand Delivery) 서비스 관련 기술을 발표했다. 심사를 통해 디폰, 드림에이스, 에이유가 순서대로 1~3위로 수상대에 올랐다.

최성규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 연구소장은 "자동차 산업은 현재 미래차 핵심 성장시기를 맞았다"며 "르노코리아는 급변하는 환경을 주도적으로 대비하기 위해 독자 개발에서 벗어나서 유망한 스타트업들과 협업하며 개방형 혁신을 이루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스타트업 오픈 스테이지 중 한국무역협회와 르노 그룹이 함께 글로벌 트랙으로 진행 중인 '포춘 500 르노 아이템 오픈 이노베이션'에는 총 70개 기업들이 참가 신청을 했으며 2024년 초에 발표가 진행될 예정이다.

/김종성 기자(star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르노코리아, '스타트업 오픈 스테이지 피치 데이' 개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