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손연재, 축의금 5천만원 어린이병원에 기부


[아이뉴스24 유지희 기자] 손연재 전 리듬체조 선수가 결혼 축의금 5천만원을 기부한다.

22일 소속사 넥스트 유포리아는 "손연재가 결혼식 축의금 5천만원을 세브란스 어린이병원에 기부한다"고 밝혔다.

손연재는 지난 21일 결혼식을 올린 가운데 축의금을 더 의미 있게 쓰기 위해 소아 환우들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하기로 결정했다.

손연재 웨딩 사진. [사진=넥스트유포리아]

이번 기부금은 지속적 의료 서비스가 필요한 중증 소아환자에게 재택의료 서비스를 제공해 환자와 가족의 부담감을 해소하고 가정에서 연속성 높은 안전한 의료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도록 중증소아 재택의료 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손연재는 체조선수로 활동했을 때부터 취약계층을 위한 기부를 꾸준히 했으며 리듬체조 꿈나무를 위해 재능기부를 하는 등 선한 영향력을 전파해왔다.

한편 손연재는 2010년 광저우아시안게임에서 한국 최초로 개인 종합 동메달을 획득했으며 2014년 인천아시안게임 개인 종합 금메달, 2016년 리우올림픽에서 아시아 최초로 4위를 기록했다. 은퇴 후에는 리듬체조 꿈나무를 발굴, 육성하기 위해 리프 스튜디오를 설립해 CEO로 활동하고 있다.

/유지희 기자(yj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