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지도부, 총사퇴 결정… 재보선 참패 책임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대표 직무대행이 8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화상 의원총회에 참석하고 있다.

[아이뉴스24 정호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4·7 보궐선거 참패 책임을 지고 총사퇴하기로 했다. 민주당은 8일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지도부 총사퇴 문제와 향후 당의 쇄신 방안 등을 논의한 결과 이같이 결정했다.

/정호영 기자(sunris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