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5억 증발' 제주 랜딩카지노 다른 금고서 현금 81억 발견


제주신화월드 내 랜딩카지노. [사진=제주신화월드 홈페이지]

[아이뉴스24 박은희 기자] 제주신화월드 내 랜딩카지노 금고에서 81억여원의 현금이 발견됐다.

제주지방경찰청은 랜딩카지노에서 145억6천만원이 사라진 사건을 수사하던 중 최근 카지노 내 다른 금고에서 81억5천만원을 발견했다고 13일 밝혔다.

경찰은 횡령 피의자인 말레이시아 국적 자금관리 담당 임원 A(55)씨가 머물던 장소에서도 현금 수십억원을 발견해 사라진 현금과 연관성이 있는지 확인하고 있다.

앞서 랜딩카지노를 운영하는 람정엔터테인먼트는 지난 4일 카지노에 보관 중이던 한화 현찰 145억6천만원이 사라졌다며 A씨를 횡령 혐의로 경찰에 고소했다.

A씨는 지난해 연말 회사 측에 휴가를 낸 뒤 현재까지 연락두절 상태다. 경찰은 A씨가 출국한 것으로 보고 인터폴 등에 공조수사를 요청했다.

람정엔터테인먼트 모회사인 홍콩 란딩인터내셔널은 지난 5일 홈페이지 내부 정보에 "4일 145억6천만원의 자금이 없어진 것을 발견하고 자금 담당 직원을 찾고 있지만,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고 공시했다.

람정 측은 사라진 돈이 랜딩카지노 운영자금이 아닌 본사 란딩인터내셔널 자금으로, 당장 카지노 운영에는 큰 영향이 없다는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박은희 기자 ehpark@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