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야쿠르트, '기부하는 건강계단' 연간 200만명 이용


계단을 오를 때마다 이용자당 기부금 10원 적립

[아이뉴스24 이연춘 기자] 한국야쿠르트가 서울시청 시민청에 설치한 ‘기부하는 건강계단’의 연간 이용인원이 200만명을 넘어섰다.

‘기부하는 건강계단’은 2014년 한국야쿠르트가 국내 최초로 기획한 건강계단이다. 계단을 오를 때마다 기부금이 적립되는 참여형 사회공헌활동이다. 매년 한국야쿠르트가 이용자당 10원씩 적립금을 기부한다.

[한국야쿠르트]

4일 한국야쿠르트에 따르면 지난해 200만명이 이용함에 따라 올해 한국야쿠르트는 총 2천만원을 서울시에 전달했다.

오정화 서울시 건강증진과 주무관은 "기부하는 건강계단은 한국야쿠르트의 지원을 받아 현대인들에게 건강한 습관을 장려하고 누구나 쉽게 참여하는 나눔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기획했다"고 말했다.

기부금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홀몸노인을 위해 사용된다. 서울시에서 지정한 홀몸노인 300명을 대상으로 고독사, 결식, 주거문제 등 예기치 못한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사회적 관계망을 지원할 예정이다.

김준걸 한국야쿠르트 고객중심팀장은 "자발적이고 자유로운 기부문화 조성에 기여하고자 지난 2014년부터 ‘기부하는 건강계단’을 꾸준히 후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건강한 습관의 중요성과 나눔의 기쁨을 전달하기 위한 참여형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연춘 기자 stayki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