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트릭스터M' 사전예약 이틀만에 100만명 몰려


'트릭스터' IP 활용한 모바일 MMORPG…상세 콘텐츠 순차 공개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는 모바일 게임 '트릭스터M' 사전예약 시작 이틀만에 100만명이 몰렸다고 30일 발표했다.

트릭스터M은 자회사 엔트리브소프트(이하 엔트리브)가 개발 중인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다. PC 온라인 게임 '트릭스터' IP를 기반으로 했다.

이용자는 트릭스터M 브랜드 사이트에서 사전예약에 참여할 수 있다. 엔씨소프트는 트릭스터M 브랜드 사이트를 통해 트릭스터M의 상세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문영수 기자 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