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엔지니어링, 3Q 영업익 1천억원…전년比 0.3% 증가


'내실경영' 기조 유지…철저한 현장관리와 전사적 원가절감 노력 성과

[사진=삼성엔지니어링]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삼성엔지니어링이 불확실한 대내외환경에도 전년동기 영업이익을 넘어서며 견고한 실적흐름을 이어갔다.

삼성엔지니어링은 29일 공시를 통해 올해 3분기 매출 1조 6천31억원, 영업이익 1천1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같은기간 대비 매출은 2.0% 감소했지만, 영업이익은 0.3% 증가하며 시장 전망치(800억 원대 초반)를 상회했다.

3분기 누적으로는 매출 4조 8천699억원, 영업이익 2천714억 원을 기록해 연간 경영목표 매출 6조 원, 영업이익 3천400억 원의 80% 수준을 달성했다.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올해 4분기에도 불확실한 글로벌 시장 상황을 고려해 수익성 위주의 내실경영에 힘쓸 계획"이라며 "디지털 혁신을 통한 체질 개선과 기술 경쟁력으로 중장기 지속성장 기반을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서온 기자 summ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