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섹션오피스' 홍보관 오픈


랜드마크타워 42층 중 9~17층에 총 264실 섹션오피스 분양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섹션오피스 투시도 [롯데건설]

[아이뉴스24 이영웅 기자] 롯데건설이 오는 30일 서울시 동대문구 전농동 620-47일대에 들어서는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섹션오피스' 홍보관을 오픈한다고 29일 밝혔다. 분양은 청량리 제4구역 도시환경정비사업 추진위원회(사업시행자) 주관이며, 시공은 롯데건설이 맡았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섹션오피스는 랜드마크타워 지상 42층 중 9~17층에 총 264실이 들어서며, 오피스 외에도 판매·문화시설, 숙박시설, 오피스텔 등이 함께 조성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지하철 1호선 청량리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에 있으며, KTX·ITX·분당선·경원선·경춘선·경의중앙선 등 다양한 철도 노선이 교차되는 서울 최대의 교통허브로 자리잡고 있다. 광역환승센터를 경유하는 60여개 버스노선까지 이용할 수 있어 서울 도심은 물론 외곽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

배후 수요도 풍부하다. 청량리역 10여 분 거리에 CBD(중심업무지구)가 위치해 있고, 단지와 인접한 곳에 홍릉 바이오·의료 클러스터가 계획돼 있다. 이 지역은 260개 기업에서 약 6천 명의 고용 유발이 기대되는 곳으로, 생산유발 효과는 약 1조 원으로 기대되고 있다.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 섹션오피스의 경우 해당 지역 중심부에 위치해 홍릉 바이오·의료 클러스터의 최대 수혜지역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내부 설계는 최근 선호도가 높은 섹션오피스로 설계될 예정이다. 또한, 단지 내부에 카페와 비즈니스 라운지, 미팅룸 등 오피스 단지에서 기본적으로 제공되는 시설 외에도 갤러리 포레스트, 시크릿 카페, 스탈릿 가든 등 다양한 녹지를 조성해 쾌적한 업무공간과 함께 풍부한 휴식공간을 마련할 예정이다.

분양 관계자는 "주거, 업무, 쇼핑 시설 등을 모두 갖춘 초역세권 입지로 아파트와 오피스텔에 이어 섹션오피스도 성공적인 분양을 기대하고 있다"며 "주택 수에 포함되지 않아 주택담보 대출 규제, 청약 자격 조건에 대한 해당 사항이 없고 중도금 무이자 및 전매가 가능한 상품"이라고 말했다.

오는 30일 오픈하는 홍보관은 코로나 19로 인해 홈페이지를 통한 사전 온라인 예약 후 방문 가능하며, 서울시 성동구 마장로 302 열산빌딩 1층(5호선 마장역 3번 출구)에서 운영한다. 청약은 11월 2일부터 이틀간 자체 홈페이지를 통해 이뤄지며, 4일 당첨자 발표, 5~6일 정당 계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영웅 기자 hero@inews24.com





포토뉴스